금산경찰서, '실종치매' 노인 수색 공로 자율방범대 2명 감사장 전달...
상태바
금산경찰서, '실종치매' 노인 수색 공로 자율방범대 2명 감사장 전달...
  • 정종문 기자
  • 승인 2022.02.10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12월 7일 밤 9시 30경 추부면 요광리 치매 앓고 있던 A씨 실종...
실종 당시 대설로 기온 영하권/늦어지면 자칫 저체온증으로 위험 상황...
금산경찰,경찰력 총동원 수색/방범대 수석부대장 등 2명 산 중턱에 있던 치매 노인 발견...

금산경찰서(서장 길재식)는 10일 금산군 자율방범연합대 수석부대장 전태호 등 2명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

금산경찰서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7일 밤 9시 30경 추부면 요광리 평소 치매를 앓는 A씨(85세)가 4시경 집을 나갔다가 실종됐다. 

실종 당시에는 대설(大雪) 인데다가 밤에는 기온이 영하로 떨어져 자칫 저체온증으로 위험할 수 있는 상황이었다. 금산경찰서 경찰관 20여 명, 도 경찰청 드론팀, 금산군 자율방범대원 40여 명은 마을 뒷산(일명 한사래산)을 이잡듯이 수색하던 중 방범대 수석부대장 등 2명이 산 중턱에 있던 치매 노인을 발견했다.

길재식 서장은 ”부족한 경찰력을 자율방범대가 보완해 주고 있어 치안 행정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며 ”금산을 사랑하는 경찰!! 금산이 사랑하는 경찰!! 이 되도록 자율방범대 등 유관기관과 협업을 통한 공동체 치안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종문 기자 ktjjmviolet@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