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창근, '국민가수' 최종 우승···"죽을 때까지 노래로 보답하겠다"
상태바
박창근, '국민가수' 최종 우승···"죽을 때까지 노래로 보답하겠다"
  • 장기철 기자
  • 승인 2021.12.25 0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창근, 제 1대 '국민가수' 등극...
마스터 총점,관객 점수, 실시간 문자 투표 합한 최종 결과 1위 차지...
박창근이 '국민가수'에서 최종 우승을 거머쥐었다. 사진/TV조선 방송캡처

23일 방송된 TV조선 '내일은 국민가수' 최종회편은 박창근, 김동현, 이솔로몬, 이병찬, 박장현, 고은성, 손진욱의 결전이 펼쳐졌다. 박창근은 대국민 응원투표에서 2위였다.하지만 마스터 총점과 관객 점수, 실시간 문자 투표를 합한 최종 결과에서 1위를 차지했다.

파이널 무대의 주제는 자신의 '인생곡'이었다. 파이널에서는 마스터 점수 1100점, 관객 점수 300점, 대국민 응원 투표 점수 200점, 실시간 문자 투표 점수 2400점을 합산해 제1대 '국민가수'를 정했다. 결승 1차전을 1위로 진출한 경력 23년의 박창근은 자작곡 '엄마'로 무대를 꾸몄다. 아버지의 반대에도 늘 자신을 응원해준 어머니를 위한 노래였다.

이날 최종 결과 발표 전 대국민 응원투표는 1위 이솔로몬, 공동 2위 박창근 이병찬, 공동 4위 박장현 김동현, 6위는 고은성, 7위는 손진욱이었다. 마스터 총점과 관객 점수를 더한 순위에서 박창근은 4위였다. 그러나 실시간 문자 투표를 합산한 최종 결과에서 1위에 올라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이어 김동현, 이솔로몬, 박장현, 이병찬, 고은성, 손진욱이 2위~7위에 올랐다.

3억 원 우승 상금의 주인공이 된 박창근은 "시작할 때 많은 갈등도 있었다. 제가 이 나이 먹도록 참 변변치 않았다. 자존심 하나로 음악을 하면서 주변을 힘들게 했다. 그런데 엄마는 늘 응원해줬다"며 "저에게 표를 주신 국민들은 오늘 무대를 보고 주신 것 같지 않다. 앞으로 위로를 해달라는 말씀 같다. 죽을 때까지 노래해서 올리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장기철 기자 nikemania6@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