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은혜 의원, 행안부 특별교부세 12억 확보
상태바
김은혜 의원, 행안부 특별교부세 12억 확보
  • 김성태 기자
  • 승인 2021.12.05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야탑·판교 하천변 방범용 CCTV 설치 10억원,
- 제설자동화설비 구축 2억원 확보.
- 안전하고 살기 좋은 분당,판교 조성을 위해 지역 현안 더욱 꼼꼼히 챙길 것...
김은혜의원(국민의힘 성남 분당 갑)
김은혜의원(국민의힘 성남 분당 갑)

김은혜 의원(성남시 분당구 갑, 국민의힘)이 지역 현안사업 추진을 위한 행정안전부 하반기 특별교부세 총 12억원을 확보했다.

이번 특별교부세는 야탑·판교 일원 하천변 방범용 CCTV 설치 10억원, 제설 자동화설비 구축사업 2억원이다.

'야탑·판교 일원 하천변 CCTV 설치사업’은 각종 범죄 및 사고로부터 주민을 보호하기 위해 방범용 CCTV 시스템을 구축하는 사업으로 하천 산책로변 32개소에 방범용 CCTV 약 128대를 설치, 신속한 재난상황 관리는 물론 시민의 안전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제설자동화설비 구축사업’은 겨울철 폭설 시에 극심한 교통 정체가 발생하는 운중 고개에 자동염수분사장치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판교~의왕을 잇는 운중고개는 겨울철 폭설 시 초기 제설작업이 이뤄지지 않아 도로 결빙으로 인한 사고와 교통체증으로 큰 불편을 겪어 왔다.

김 의원은 그동안 행정안전부 장관 및 실무 관계자들에게 해당 사업에 대한 예산 지원의 필요성을 끊임없이 설득해 지역 현안을 차질 없이 추진할 수 있게 됐으며, 특히 지난 12월 3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내년도 예산에 분당판교 광역교통망 확충을 위한 월곶~판교 간 복선전철(월판선)과 수서~광주 간 복선전철(수광선) 구축 예산 497억원을 증액시키는 등 지역 현안 해결에 심혈을 기울여 왔다.

김은혜 의원은 “주민들께서 시급히 해결을 원하는 현안사업에 물꼬가 트여 보람으로 생각한다”면서, “앞으로도 안전하고 살기 좋은 분당판교 조성을 위해 주민의 삶 속으로 들어가 지역 현안을 더욱 꼼꼼히 챙길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태 기자 hwsg12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