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무지개봉사회 20일, 23일 관내 취약가정 여름 보양식 삼계탕 200개 전달"
상태바
"양주시 무지개봉사회 20일, 23일 관내 취약가정 여름 보양식 삼계탕 200개 전달"
  • 신용억 기자
  • 승인 2021.07.23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양주시자원봉사센터 함께 나눔의 손길 전달
-작은 나눔과 관심이 그 누구에게는 평생 잊혀지지 않은 행복일 수 있어
-백석읍 등 관내 5개 읍·면·동,양주시드림스타트 등 3개 기관 방문/ 미리 준비한 삼계탕 전달
코로나와 무더위로 지친 취약 가정에 양주시무지개봉사회와 양주시자원봉사센터에서 준비한 사랑의 나눔 삼계탕이 전달됐다.
코로나와 무더위로 지친 취약 가정에 양주시무지개봉사회와 양주시자원봉사센터에서 준비한 사랑의 나눔 삼계탕이 전달됐다.

나눔은 그 누구도 흉내낼 수 없다. 작은 나눔과 관심이 그 누구에게는 평생 잊혀지지 않은 행복일 수 있다.

나눔의 실천을 위해 양주시 양주무지개봉사회(회장 조규철)는 20일과 23일 양일간 관내 취약가정에 중복 맞이 여름 보양식 삼계탕 200개를 전달했다.

무더위와 코로나19로 지친 소외계층 이웃들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지원하기 위한 이들의 선행은 (사)양주시자원봉사센터(센터장 박종성)도 동참했다.

양주무지개봉사회 회원과 자원봉사센터 직원들은 백석읍 등 관내 5개 읍·면·동과 양주시드림스타트 등 3개 기관에 방문해 미리 준비한 삼계탕을 전달했다.

무지개봉사회 조규철 회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와중에 폭염까지 겹쳐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취약 이웃을 위해 작년에 이어 올해도 삼계탕을 준비했다”며 “영양만점 삼계탕을 맛있게 드시고 이번 여름도 시원하게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양주시자원봉사센터 박종성 센터장은 “코로나19와 불볕더위로 어느 때보다 건강관리에 소홀해질 수 있는 시기에 사랑 가득한 삼계탕 나눔을 실천해준 무지개봉사회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과 사항으로 자원봉사센터와 함께 나눔활동을 이어가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양주무지개봉사회는 지난 2016년부터 소외계층 이웃들을 위해 급식 봉사, 김장 봉사, 청소년 문화체험, 장학금 후원 뿐만 아니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사랑의 감동보따리,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 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신용억 기자 신용억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