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민주 이낙연 전 대표, "민주당 대선경선 예비후보 등록"
상태바
더민주 이낙연 전 대표, "민주당 대선경선 예비후보 등록"
  • 조강우 기자
  • 승인 2021.06.29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캠프 총괄본부장 박광온 의원, 종합상황본부장 최인호 의원 대리 등록
이 전 대표, 정치인 가장 큰 책무 국민의 아픔 치유하고, 국민께 희망 드리는 것
‘내 삶을 지켜주는 나라’ 대선 슬로건
더민주 이낙연 전 대표 경선캠프 총괄본부장을 맡고 있는 박광온 의원과 종합상황본부장인 최인호 의원이 이낙연 전 대표를 대신해 29일 오후 3시 서울 여의도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사를 찾아 제20대 대통령 선거 후보자 선출을 위한 예비후보자 등록을 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전(前) 대표가 민주당 대선 경선 예비후보 등록으로 본격적인 경선 레이스에 돌입했다.

경선캠프 총괄본부장을 맡고 있는 박광온 의원과 종합상황본부장인 최인호 의원은 이낙연 전 대표를 대신해 29일 오후 3시 서울 여의도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사를 찾아 제20대 대통령 선거 후보자 선출을 위한 예비후보자 등록을 마쳤다.
 
이 전 대표는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경선 대장정의 첫 발을 내디디며 가슴이 떨리고 벅차오른다”며 “정치를 시작할 때부터 정치인의 가장 큰 책무는 국민의 아픔을 치유하고, 국민께 희망을 드리는 것이라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또, “그 일을 제가 하겠다. 힘겨운 국민과 청년을 따뜻하게 보살피고 상처받은 공정을 다시 세우겠다”고 대선 도전 이유를 설명했다.
 
그는 민주당 정부 적통자를 자처하며 “김대중, 노무현, 문재인 대통령님을 이어 4기 민주정부를 출범시키겠다.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을 만들겠다”고 각오를 내비쳤다.
 
이 전 대표는 ‘오늘을 힘들어하고 내일을 불안해하는 국민 개개인의 삶을 지켜주겠다’는 강한 의지를 담은 ‘내 삶을 지켜주는 나라’를 대선 슬로건이자 국가비전으로 정하고 이를 실현하기 위한 두 가지 핵심 정책으로 신복지와 중산층 경제론을 제시한 바 있다.
 
이 전 대표는 내달 5일 공식 출마선언을 할 것으로 알려졌다. 
 
 
조강우 기자 theredbaron7@hanmail.ne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