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지역 내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지역경제 활성화 한축 자리 매김"
상태바
"포천 지역 내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지역경제 활성화 한축 자리 매김"
  • 고명기 기자
  • 승인 2021.03.24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외식중앙회 포천시지부, 포천시 맘카페 나포맘,경기도 공공배달앱 등 세 기관 업무협약 체결
- 배달특급, 포천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큰 힘 될것으로 기대
사진/왼쪽부터 한성윤 나포맘 대표,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 이호용 한국외식업중앙회 포천시지부 사무국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경기도주식회사)

경기도주식회사는 포천 지역 내 배달특급 활성화를 위해 한국외식중앙회 포천시지부, 포천시 맘카페 나포맘과 경기도 공공배달앱 등 지역 커뮤니티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앞으로 이들 세 기관은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의 성공적인 안착을 위해 회원 또는 제휴사를 대상으로 신규 가맹점 및 소비자 홍보에 적극 협력하게 된다. 또, 소상공인과 소비자들에게 공공의 가치를 실현할 수 있도록 앞장서는 등 배달특급을 통한 포천 지역 경제 활성화도 힘을 보태기로 했다.

현재 포천 지역 배달특급 사전 가맹점 신청은 450건에 달하는 등 서비스 개시 전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앞서 한국외식업중앙회 포천시지부는 요식업 회원사를 대상으로 리플릿 배포, 가맹점 연락 등 다양한 방법으로 배달특급 홍보에 주력해 왔으며, 나포맘 역시 약 3만 명의 회원에게 자체 홍보와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전방위적으로 배달특급 홍보를 해 왔다.

경기도주식회사 이석훈 대표는 "지역 밀착, 지역민과의 협업이 사업 성공의 핵심"이라며 "포천시민과 함께 공공배달앱 본연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임직원 모두가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호용 한국외식업중앙회 포천시지부 사무국장도 "회원사 모두가 바라던 일이 이뤄졌다"며 "지역과 배달특급을 위해 모두가 힘을 합치길 소망한다"고 밝혔다.

한성윤 나포맘 대표는 "지역 경제 활성화와 발전에 큰 축을 맡았다는 것에 책임감을 가지고 아낌없이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임종훈 포천시의회 의원은 업무협약을 축하하기 위해 참석한 자리에서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공공배달앱을 희망한다"는 소감을 전했다.

 

 

고명기 기자 sisa8500@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