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장 출마 선언 이후 행보 시작···'아동보호 현장 점검·코로나 의료 봉사'
상태바
서울시장 출마 선언 이후 행보 시작···'아동보호 현장 점검·코로나 의료 봉사'
  • 임현범 기자
  • 승인 2021.01.15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시장 출마 선언을 한 국민의힘 나 전 의원과 국민의당 안 대표의 행보 시작
- 나 전 의원, 마포구 소재 아동보호전문기관 방문해 현장 실태 조사
- 안 대표, 코로나 선별 진료소 방문해 의료봉사 진행
사진/서울시장 출마를 선언한 안철수 대표와 나경원 전 의원
사진/서울시장 출마를 선언한 안철수 대표와 나경원 전 의원

서울시장 출마를 선언한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이 15일 마포구 신수동에 있는 아동보호전문기관을 찾아 현장 실태를 점검한다.

나 전 의원은 최근 전 국민의 공분을 산 '정인이 사건'과 같은 아동학대 범죄가 반복되지 않도록 현장 전문가들과 대책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서울시장 출마를 선언한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오전 서울광장 임시 선별검사소를 찾아 의료자원봉사 활동을 한다. 

안 대표는 의사 출신으로 지난해 3월 대구 신천지 교회발 '코로나 1차 대유행' 당시 대구에 방문에 방역 현장에서 의료 봉사를 진행한 적이 있다.

 

임현범 기자 limhyunbeom90@gmail.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