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 옷에 녹음기 숨겨 등원시켜 학대 정황 잡아내 보육교사 체포
상태바
아이 옷에 녹음기 숨겨 등원시켜 학대 정황 잡아내 보육교사 체포
  • 임현범 기자
  • 승인 2021.01.13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어린이집 학대 의심한 부모가 아이 옷에 녹음기 숨겨 등원시켜 학대 정황 잡아내
- 보육교사 A씨, B(5)군에게 때린다는 위협이나 어린이집에서 나가라고 한 혐의 받아
- 경찰 관계자, "CCTV 분석해 추가 학대 정황있는지 살펴볼 예정"
사진/아동학대 일러스트
사진/아동학대 일러스트

어린이집 학대를 의심한 부모가 자녀 옷에 녹음기를 숨겨 등원시켜 학대 정황을 잡아 보육교사가 경찰에 체포됐다.

인천 미추홀경찰서는 아동복지법 위반 혐의로 50대 보육교사 A씨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A씨는 지난해 자신이 일하는 인천시 미추홀구 소재 한 어린이집에서 원생 B(5)군을 때리겠다며 위협하거나 어린이집에서 나가라고 한 등 학대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학대를 의심해 112에 신고한 B군의 부모는 아들의 말 수가 줄어든 것을 이상하게 여기고 등원하는 B군의 옷에 녹음기를 넣어 부적절한 언행이 있었는지를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해당 사건을 접수 한 뒤 다른 학대 정황이 있었는지를 확인하기 위해 어린이집 CCTV를 확보해 분석하고 있으며 경찰 관계자는 "절차에 따라 CCTV를 분석하고 있고 수사중인 상황이라 구체적인 혐의는 밝힐 수 없다"고 전했다.

 

임현범 기자 limhyunbeom90@gmail.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