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민, JTBC '뭉쳐야 산다'에 출연해 탁구대결에 나서
상태바
유승민, JTBC '뭉쳐야 산다'에 출연해 탁구대결에 나서
  • 장기철 기자
  • 승인 2020.11.30 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유승민, JTBC '뭉쳐야 산다'에 출연해 탁구 대결에 나서
- 물컵 안에 탁구공 넣기 등 다양한 묘기들 보여
- 39세 나이에 대한탁구협회 회장 연임했다는 소식 눈길 끌어
사진/JTBC에서 진행하는 예능 '뭉쳐야 산다'

'국보급 탁구 레전드' 유승민이 JTBC '뭉쳐야 찬다'에서 남다른 존재감을 발휘했다.

전 탁구 코치 겸 대한탁구협회 회장 유승민은 지난 29일 방송된 JTBC '뭉쳐야 찬다'에 출연해 어쩌다 FC 멤버들과 탁구 대결에 나섰다.

이날 유승민은 강력한 스매시를 선보이며 승부욕을 불태웠으며, 물컵 안에 탁구공 넣기 등 놀라운 기술을 선보며 탁구 황제다운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다. 이를 지켜보는 멤버들은 감탄을 금치 못했다.

특히 39세의 나이에 대한탁구협회 회장으로 연임됐다는 소식이 전해져 눈길을 끌었다. 이에 멤버들은 유승민에게 출세했다라며 부러움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 후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유승민'의 이름이 상위권에 랭크되는 등 뜨거운 반응이 이어졌다.

최근 KBS 2TV '축구말구야구'에 출연해 박찬호, 이영표, 오마이걸 승희 등과 탁구 훈련에 돌입해 화제를 모았던 유승민은 '뭉쳐야 찬다'를 통해서도 존재감과 영향력을 드러내며 폭발적인 호응을 얻고 있다.

 

장기철 기자 jkc5603@naver.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