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감찰부 압수수색 압수물 여야검증 요구···"여권 유력인사에 대한 첩보 제보 받아"
상태바
국민의힘, 감찰부 압수수색 압수물 여야검증 요구···"여권 유력인사에 대한 첩보 제보 받아"
  • 임현범 기자
  • 승인 2020.11.27 1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국민의힘, 감찰부 압수수색 관련 압수물 여야검증 요구
- 법사위 소속 국민의힘 의원들, "압수수색 물품에 여권 유력인사에 대한 첩보 제보 받아"
- 김 의원, "일부 언론에서 심층 취재를 단행하고 있어 구체적 이야기 할 단계 아냐"
사진/국민의힘 로고
사진/국민의힘 로고

국민의힘은 27일 대검 수사정보담당관실에 대한 감찰부 압수수색과 관련해 압수물에 대한 여야검증을 요청했다.

법사위 소속 국민의힘 의원들은 이날 기자회견을 통해 "압수수색 물품에 여권 유력인사에 대한 첩보가 포함됐다는 제보를 받았다"며 "여권 인사에 대한 수사 첩보를 뺏고 이를 감추기 위해 '재판 참고자료'를 '불법사찰로'로 둔갑시켜 압수수색한 것이라면 수사 방해이자 직권남용죄에 해당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검찰총장에 대한 감찰 권한이 없는 대검 감찰부장이 압수수색과 관련해 조남관 검찰총장 직무대행 필요성을 보고했는지 결재를 받았는지도 밝혀야 한다"고 덧붙였다.

첩보와 관련된 구체적인 내용에 대해 김도읍 의원은 "일부 언론에서 심층 취재를 진행하고 있고 충격적인 내용이 있다는 제보를 받은 상태이기 때문에 구체적으로 이야기할 단계는 아닌 것 같다"고 답했다.

 

임현범 기자 limhyunbeom90@gmail.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