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감독 신성훈’ 본업 가수로 활동 복귀...‘노래 할 때가 가장 행복해’
상태바
영화감독 신성훈’ 본업 가수로 활동 복귀...‘노래 할 때가 가장 행복해’
  • 장기철 기자
  • 승인 2019.07.04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에서 영화감독으로 잠시 활동해온 신성훈이 본업인 가수로 복귀한다. 신성훈은 6일 ’서울어린이대공원‘에서 열리는 ’MC보미쇼‘ 공개방송 첫 시작으로 활동에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신성훈은 그동안 2년간 사회공헌 캠페인 기획부터 단편영화 ’나의노래‘ ’소금쟁이‘ ’아이컨택‘, 최근에는 드라마 ’내 이름은 트로트‘기획까지 맡아왔다.

그랬던 그가 본업에 충실하고자 대중들 앞에 다시 모습을 드러낸다. 오는 7일 신성훈은 자신의 일본 히트곡 ’다카라노 탄조오‘를 선보일 예정이며,이어 8월에는 ’팝켓아시아뮤직페스티벌’, 일본 2020도쿄올림픽 응원가 기획부터 제작까지 맡아 바쁜 일정을 보낼 예정이다.

한편 신성훈은 2003년 아이돌 그룹‘맥스’로 가요계 데뷔해 솔로가수, 트로트가수 까지 장르를 아우르며 활동해온 데뷔19년차 실력파 가수다.

 

 

장기철 기자 nikemania6@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